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

경희의료원 교육협력 중앙병원

김해에는 경희의료원 교육협력 중앙병원이 있습니다.

login member sitemap
  • 척추센터
  • 진료과/의료진
  • 병원이용안내
    • 찾아오시는길
    • 본원둘러보기
    • 고객의소리
    • 주차안내
    • 편의시설
    • 주요전화번호
    • 층별안내
    • 경희의료원 교육협력 중앙병원 장례식장
  • 진료안내
    • 외래/입원/응급진료
    • 면회안내
    • 가정간호
    • 증명서발급
    • 비급여안내
  • 건강정보
    • 건강칼럼
    • 건강강좌
    • 첨단장비
  • 본원소개
    • 소개
    • 이사장인사말
    • 연혁
    • 미션/비젼
    • 공지사항
    • 채용공고
    • 언론홍보

건강정보

Page   건강정보_건강칼럼

건강칼럼

뷰페이지
노화한 조혈간세포, 젊은 쥐에 이식하자 기능 회복
노화에 의해 백혈구를 만드는 기능을 상실한 조혈간세포를 젊은 쥐에 이식하자 그 기능이 회복됐다는 연구 결과를 일본 도쿄대와 미국 스탠퍼드대 공동 연구팀이 발표했다.

혈관 속 혈구들

혈액의 적혈구와 백혈구는 골수에 있는 조혈간세포에서 만들어진다. 이 조혈간세포는 노화에 따라 백혈구 일부에서 면역을 담당하는 림프구를 만드는 능력이 떨어지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.

연구팀은 생후 20~24개월 쥐의 골수에서 조혈간세포를 채취해 인위적으로 혈액을 만들 수 없도록 한 다른 젊은 쥐에 이식했다. 조혈간세포를 처음 이식한 쥐는 림프구를 거의 만들지 못했으나, 이식한 쥐의 조혈간세포를 포함한 골수를 또 다른 젊은 쥐에 이식하고 관찰을 계속하자 림프구를 만드는 능력을 회복한 것을 확인했다.

연구팀은 “첫 번째가 아닌 두 번째 이식에서 효과가 나타난 이유는 밝혀지지 않았으며 앞으로 알아내야 할 과제”라며 "조혈간세포의 기능 회복은 세포의 '회춘'을 의미하는 것으로, 이 구조를 밝혀내면 혈액 세포의 면역 기능 회복 및 신체 노화의 메커니즘을 규명할 수 있을 것”이라고 전했다.

이 연구결과는 미국 과학 학술지 셀 스템 셀(cell stem cell)에 게재됐다.

출처: 건강이 궁금할 땐, 하이닥 (www.hidoc.co.kr)
 목록
     
이전글 탄산음료와 과일 주스, 사망 위험 높인다
다음글 생과일과 채소, 정신 건강에 유익